본문 바로가기

김기덕

김기덕 감독 일쳤네! 깐느에서 상 받아 영화계에서 인간적인 배신으로 '폐인됐다'는 소식을 접했을 때, 메가폰을 놓은게 아닌가 염려되었던 김기덕 감독이 3년만에 영화계로 돌아와주셨습니다. 지난 3년간의 자신의 얘기를 담은 영화로 김기덕은 보란 듯이 승리했습니다. 인간승리네요. 감동적이고, 눈물나게 축하드립니다. 수상식 장에서 무대 위에서 수상소감을 묻자 김감독은 '아리랑'을 즉석에서 불러 청중들의 갈채를 받았다고하죠. 올해 '주목할만한 시선' 후보작으로 19개국에서 온 22편의 감독, 21편의 영화가 물망에 올랐습니다. 한국에서 김기덕의 '아리랑'과 나홍진의 '살인자'가 후보로 올랐었죠. 에밀 쿠스타치카를 심사위원장으로한 '주목할만한 시선' 결과는 지난 21일에 났는데, 김기덕 감독의 기쁜 수상소식을 트위터에서만 전했습니다. 자세한 결과는 아래.. 더보기
깐느:제64회 칸느영화제 개막, 김기덕 감독 또 오셨네! 5월에는 봄만 오는게 아니라 올해도 어김없이 칸느영화제가 시작됩니다. 평상시에는 썰렁~한 이 도시가 5월이 되면 세계에서 날아온 스타들과 그 스타들의 사진과 인터뷰를 취재하려는 프레스와 한군데 집결한 스타들을 가까이서 보고자하는 영화팬들과 영화관에서 개봉하기 전 영화를 보고, 점수를 줘보고자하는 영화팬들과 영화를 팔고사는 영화산업 관련자들로 칸느를 지글지글 달구지요. 5월 11월부터 22일 깐느영화제가 막을 내리는 날까지 날이면 날마다 후보작들으로 뽑힌 배우와 감독들이 도착하고, 붉은 양탄자(레드 카펫.. ^^;)를 밟고 눈이 부시게 사진빨을 받으며 컨퍼런스 건물로 입장합니다. http://www.festival-cannes.com 칸느영화제 공식 사이트는 영어, 불어, 중국어, 일어, 포르투갈어, 스페.. 더보기